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재동·이희재 등 만화작가 서울 풍경 만화 서울역에 전시

송고시간2017-02-09 11:15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서울 시민의 다양한 모습을 통해 서울 희망을 담아낸 만화작품 100여점이 서울역에 전시된다.

서울시는 13일부터 서울역 6∼9번 출구 통로 양쪽 벽에 서울 풍경과 시민 삶을 그린 만화작품을 전시하는 '희망의 서울, 서울을 그리다전'을 한다고 9일 밝혔다.

유명 만화작가인 김광성, 박재동, 이희재씨가 참가했다.

박재동 작가 퇴근길[서울시 제공=연합뉴스]
박재동 작가 퇴근길[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이들은 지난해 큰 관심을 받은 서울역 고가 만화전에도 참가했다.

김광성 작가 작품은 근대 서울과 시민을 서정적으로 한지에 묘사했다. 박재동 작가는 시민 삶을 재치있게 그려낸 캐리커처 등 작품 위주다. 이희재 작가는 모 신문에 5년간 연재한 신문 만평을 내놓는다.

전시 첫 날 오후 3시에는 작가 캐리커처 사인회와 축하 공연 등이 개최된다.

김광성 작가 '나의 꿈의 도시 서울'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김광성 작가 '나의 꿈의 도시 서울'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이희재 작가 천변풍경[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이희재 작가 천변풍경[서울시 제공=연합뉴스]

mercie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