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HMC투자증권 "우리은행 이익 증가 기대…목표가 올려"


HMC투자증권 "우리은행 이익 증가 기대…목표가 올려"

HMC투자증권[연합뉴스 자료사진]
HMC투자증권[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HMC투자증권[001500]은 9일 우리은행[000030]이 민영화 원년으로 이익 증가가 기대된다며 목표주가를 1만5천500원에서 2만7천원으로 올렸다.

김진상 연구원은 "우리은행의 지난해 4분기 순이익은 1천554억원으로 시장 추정치 1천446억원을 웃돌았고 순이자마진(NIM)은 역기저효과 등으로 전분기보다는 줄긴 했지만 10월을 저점으로 상승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김 연구원은 "지난달에는 기준금리 인하 효과 소멸로 지난해 3분기 수준을 회복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우리은행 [연합뉴스TV 캡처]
우리은행 [연합뉴스TV 캡처]

그는 또 "지난해 두 차례 희망퇴직과 합병 격려금 등 일회성 요인으로 연간 판매관리비가 많이 증가했지만, 올해는 지난해 대비 3% 증가에 그쳐 정상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NIM 하락은 예상됐으나 이자부 자산 증가가 기대치를 웃돌며 예상보다 컸던 일회성 비용을 충분히 상쇄했고 4분기 이익의 질은 양호하다"고 평가했다.

김 연구원은 "1분기 NIM 개선이 예상되는 등 올해 7.4%의 이익 증가가 예상된다"며 "이익 추정치 상향조정에 따라 목표가를 올린다"고 덧붙였다.

kak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9 08: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