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재료비 아끼려고" 붕어빵 반죽 훔친 포장마차 업주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청주 흥덕경찰서는 새벽 시간 포장마차에서 식품 재료를 훔친 혐의(절도)로 A(53)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 연합뉴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 연합뉴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5시 30분께 흥덕구 가경동의 한 영업을 마친 포장마차에서 붕어빵 반죽, 단팥, 어묵, 고추장 등 식료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납품 업자들이 별도 보안 시설이 없는 포장마차 천막 안쪽에 식료품을 배달하고 떠난다는 점을 노려 범행했다.

최근 인근 지역 포장마차 2곳에서 4건의 식료품 절도 사건을 접수한 경찰은 이날 순찰 중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포장마차를 운영하는 A씨는 경찰에서 "가게 운영이 어려워 재료비를 아끼려고 훔쳤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여죄를 수사하고 있다.

logo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9 06: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