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도, 기준금리 6.25% 동결…0.25%P 인하 전문가 예상 빗나가(종합)

(뉴델리=연합뉴스) 나확진 특파원 = 인도중앙은행(RBI)은 8일 뭄바이에서 통화정책회의를 열어 기준금리를 종전 6.25%로 동결했다고 밝혔다.

RBI는 지난해 10월 4일 기준금리를 6.5%에서 6.25%로 낮춘 이후 4개월째 금리를 동결하고 있다.

인도 뭄바이에 있는 인도중앙은행(RBI) 본점[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인도 뭄바이에 있는 인도중앙은행(RBI) 본점[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블룸버그 통신은 이번 통화정책회의에 앞서 전문가 39명을 조사한 결과 34명이 0.25%포인트 금리 인하를 전망했다고 밝혀 금리 동결 조치가 전문가 다수의 예상과는 어긋난다고 전했다.

여러 전문가들은 지난해 11월 시중 유통 화폐의 86%에 해당하는 500루피 이상 지폐 사용을 일시에 중단한 화폐 개혁으로 이번 회계연도(2016년 4월∼2017년 3월) 경제성장률이 지난해보다 거의 1% 포인트 하락한 6.5∼6.75%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돼 RBI가 성장 촉진을 위해 금리를 인하할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해 12월 인도 물가상승률은 3.41%로 이번 회계연도 목표치 5%는 물론 중기 목표치 4%보다도 훨씬 낮아 금리 인하 여력도 있었다.

하지만, RBI는 미국의 거시경제 정책방향에 관한 불확실성과 '브렉시트' 우려로 세계 금융 시장 변동성이 커졌으며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 합의에 따라 원유 등 원자재 가격이 상승하고 있음을 금리 동결 배경으로 설명했다.

RBI는 또 "화폐개혁이 인플레이션에 미치는 영향을 면밀히 주시하면서도 (통화정책을) 정부 정책에 맞춰가기보다는 중립적으로 하도록 태도를 바꾸겠다"고 강조했다.

우르지트 파텔 인도중앙은행(RBI) 총재[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우르지트 파텔 인도중앙은행(RBI) 총재[EPA=연합뉴스 자료사진]

ra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8 19:4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