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야3당 대표 "헌재 탄핵안 조속 인용·특검 연장" 촉구

국회서 회동…"黃권한대행 앉혀놓고 확답 받아야"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박수윤 기자 = 야 3당 대표는 8일 국회에서 회동하고, 헌법재판소에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소추안에 대한 조속한 인용 결정과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에게 특별검사 활동기간 연장을 촉구했다.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지금은 국회에서 압도적 탄핵가결을 이뤄낸 야 3당이 다시 머리를 맞대고 탄핵 완수를 위해 전력을 다해야 할 때"라며 "이게 국민의 명령을 따르는 것이고 촛불의 명령을 수행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다시금 탄핵과 특검 연장을 위해 야 3당이 힘을 모을 것"이라며 "민주당은 이번 대보름 촛불과 함께 촛불민심이 하나도 흔들리지 않았음을 박근혜 대통령과 호위세력에 분명히 경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민의당 박지원 대표는 "탄핵은 인용돼야 하고 특검 수사 기간은 연장돼야 한다"면서 "박 대통령은 헌재에 꼼수를 부릴 것이 아니라 마지막까지 추하지 않은 모습을 국민에게 보여주는 것이 최소한의 도리"라고 말했다.

그는 "황 권한대행은 특검 기한 연장에 대해서 대통령 권한대행으로서의 직무를 기만해선 안 된다"라며 "특검이 말 장수까지 드나드는 청와대에 합법적인 압수수색영장을 가지고 들어가려고 하는데 대통령 권한대행이 자기 밖 업무라고 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정의당 심상정 대표는 "상황이 심상치 않으니 야 3당이 탄핵 공조에 복귀해야 한다고 말씀드렸다"라며 "야당 대표들이 황 권한대행을 앉혀놓고 특검의 청와대 압수수색, 조건없는 승낙과 특검 기간 연장의 확답을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야3당 대표 "헌재 탄핵안 조속 인용·특검 연장" 촉구 - 1

lkb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8 15: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