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연재의 여행 풍경] '300년 고택' 강릉 선교장 고드름 소나타

송고시간2017-02-08 13:39

(강릉=연합뉴스) 성연재 기자 = 올겨울 최고 핫 플레이스로 부상한 강원도 강릉의 선교장(船橋莊)에 고드름이 주렁주렁 열려 아름다운 선율을 연주하는 듯하다.

조선 상류층 가옥을 대표하는 이 고택은 1703년 건립 당시 인근 경포호를 배 타고 건너는 곳이라는 의미로 이름이 지어졌다.

전국에 창궐한 조류인플루엔자(AI)와 구제역 고통을 선교장 고드름 소나타로 치유할 수 있기를 희망해본다.

[성연재의 여행 풍경] '300년 고택' 강릉 선교장 고드름 소나타 - 1

[성연재의 여행 풍경] '300년 고택' 강릉 선교장 고드름 소나타 - 2

[성연재의 여행 풍경] '300년 고택' 강릉 선교장 고드름 소나타 - 3

polpo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