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예탁결제원, 기초생활수급자 직업교육사업에 투자

공공기관 첫 사회성과보상사업 참여
경기도 '해봄프로젝트'에 1억5천만원 투자
[한국예탁결제원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예탁결제원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한국예탁결제원은 8일 공공기관으로 처음으로 사회성과보상(SIB) 사업인 기초생활수급자를 대상으로 직업교육을 하는 '해봄프로젝트'에 투자했다고 밝혔다.

SIB사업은 민간자본을 유치해 사회 문제를 해결하면 그 성과에 따라 정부가 투자원금과 미리 약정한 성과를 보상해주는 사업이다.

해봄프로젝트는 경기도 거주 기초생활수급자 800명에게 직업교육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예탁결제원은 KSD나눔재단을 통해 경기도 해봄프로젝트에 투자했다.

해봄프로젝트에는 15억원 가량의 민간 투자금이 투입된다. 예탁결제원은 이 중 10%에 해당하는 1억5천만원을 지속가능경영재단 후원을 통해 간접 투자했다.

이 사업은 올해부터 3년간 진행되며 2020년에 결과에 따라 성과를 차등 지급한다.

만약 20% 이상 수급자에서 벗어나게 되면 투자금 전액과 14%의 성과금액을 돌려받게 된다.

예탁결제원은 사업 종료 후 회수되는 금액 전액을 지방자치단체 주관 SIB사업에 재투자하거나 사회적 기업에 투자·융자 형태로 투입할 계획이다.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은 "취약계층의 지속가능한 자립 지원이라는 취지에 공감해 SIB사업에 투자하게 됐다"며 "이를 계기로 사회공헌 활동의 방식을 다양화하고 앞으로도 유사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8 09: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