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장벽 없는 스포츠제전…장애인 동계체전 개막

선서하는 양재림, 고운소리
선서하는 양재림, 고운소리시각장애 알파인 스키 선수 양재림(가운데)과 가이드 고운소리(맨 오른쪽)가 7일 강원도 알펜시아리조트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14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개회식에서 선수 선서를 하고 있다. 맨 왼쪽은 대한장애인체육회 김성일 회장(대한장애인체육회=연합뉴스)
장애인동계체전 개막
장애인동계체전 개막제14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개회식이 7일 강원도 알펜시아리조트 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대한장애인체육회=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제14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개회식이 7일 강원도 알펜시아리조트 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강원도, 경기도, 서울 일원에서 펼쳐지는 이번 대회에는 총 17개 시·도에서 역대 최대 규모인 880명(선수 421명, 임원 등 관계자 459명)이 참가한다.

선수들은 7일부터 10일까지 장애의 장벽을 넘어 선의의 경쟁을 펼친다.

개회식에서 선수 대표 선서는 알파인스키 양재림(22·국민체육진흥공단)과 그의 가이드인 고운소리(22·국민체육진흥공단)가 맡았다.

대회 첫 금메달은 6일 사전경기로 치러진 크로스컨트리스키에서 나왔다.

여자 5㎞ 프리 시각 종목에서 봉현채(14·서울)가 1위를 차지했다.

봉현채는 7일 크로스컨트리스키 여자 2.5㎞ 클래식 시각 종목에서도 금메달을 획득해 대회 첫 2관왕에 올랐다.

대회 관련 소식은 공식 홈페이지(http://14thwinter.koreanpc.kr), 블로그(http://blog.naver.com/kosad_blog),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kosadp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7 19: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