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3 평균 키 男 173.4㎝, 女 160.9㎝…충북 첫 전수조사

남녀 고교생 20%가량 '비만'…운동부족 탓

(청주=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소수점 이하를 빼면 고등학생들의 평균 키는 남자가 172∼173㎝, 여자는 160㎝인 것으로 파악됐다.

8일 충북도교육청에 따르면 지난해 도내 고등학생들의 신체발달 상황을 분석한 결과 1학년 1만7천640명의 평균 키는 남자가 172.55㎝ 여자 160.46㎝로 나타났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2학년(1만7천232명) 평균 키는 남자 173.14㎝ 여자 160.44㎝였다.

3학년(1만7천910명)은 남자가 173.42㎝, 여자가 160.89㎝를 보였다.

3학년의 평균 키는 교육부가 지난해 발표했던 '2015년 학생 건강검사 표본분석' 결과와 비슷하다. 당시 고3 남학생의 평균 키는 173.5㎝, 여학생들의 평균 키는 160.9㎝로 발표된 바 있다.

도내 고교생들의 평균 몸무게는 1학년이 남자 66.63㎏ 여자 57.16㎏, 2학년이 남자 68.17㎏ 여자 57.23㎏, 3학년이 남자 69.18㎏ 여자 57.50㎏으로 나타났다.

비만도(체질량 지수)를 보면 1학년 남학생의 24.40%와 여학생의 17.16%가 비만으로 나왔다.

2학년은 남학생 25.23% 여학생 17.79%, 3학년은 남학생 26.24% 여학생 18.09%가 비만으로 분류됐다.

대학 입시나 취업 준비로 운동 시간이 절대 부족한 고교생들의 현실을 반영한 결과로 보인다.

도교육청은 초등학생과 중학생의 신체발달 상황은 현재 취합 중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모든 고등학교의 자료를 분석해 통계표를 만든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초·중·특수학교 자료도 완성되면 이를 학생 건강·체력관리에 활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jc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8 07: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