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북·경북·세종서…일가족 3명 동시 아너소사이어티 회원가입

백원기씨 부부·아들 전국 최초로 동시에 지역공동모금회 1억원씩 쾌척

(청주=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부부와 아들 등 일가족 3명이 동시에 충북과 세종, 경북 공동모금회의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으로 가입했다.

2007년 아너소사이어티가 창립된 이래 3개 지역에서 한가족이 동시에 회원으로 가입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주인공은 백원기(58)씨·박종미(60·여) 부부와 아들인 규현(34)씨다.

왼쪽부터 백규현씨, 박종미씨, 박찬봉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백원기씨.
왼쪽부터 백규현씨, 박종미씨, 박찬봉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백원기씨.

중요민속문화재 제138호인 유계화가옥(세종 부강)을 관리하는 백씨는 세종공동모금회, 역시 중요민속문화재 제172호인 성천댁(경북 청송)을 책임지는 부인 박씨는 경북공동모금회, 청주에서 가스충전소를 운영하는 아들 규현씨는 충북공동모금회 회원이 됐다.

이들은 7일 오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1억원씩을 각각 해당 지역 모금회에 기부하겠다는 약정식을 했다.

이 가족은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을 위해 오랫동안 봉사활동을 해왔다고 모금회 측은 설명했다.

가족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으로는 전국에서 135번째다.

백씨는 "우리 가족에게 나눔은 삶이다. 꿈꾸던 아너소사이어티에 가족 모두 가입해서 너무 기쁘게 생각한다"며 "어려운 상황에 놓인 소외된 이웃들에게 희망이 되길 바란다"고 웃으며 말했다.

아너소사이어티는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고 기부문화의 성숙을 이끌어 사회공동체의 발전을 도모하는 사회지도자들의 고액기부 모임이다.

1회에 1억원 이상 기부하거나 5년간 1억원의 기부를 약정할 경우 가입할 수 있다.

현재 전국적으로 1천479명의 공식 회원들이 가입해 있다.

vodcas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7 18: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