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북참여연대 "하수처리장 폐수 무단방류 제보자 처벌 말라"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충북참여자치시민연대는 7일 음성군 하수처리장의 오·폐수 무단방류 사실을 알린 공익 제보자를 처벌하지 말아야 한다고 검찰에 촉구했다.

[충북참여자치시민연대 제공 = 연합뉴스]
[충북참여자치시민연대 제공 = 연합뉴스]

충북참여연대는 이날 논평을 내 "음성군 금왕 하수종말처리장 오·폐수 방류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조만간 내부 제보자를 포함한 업체 관계자 10여명을 기소하려 한다"면서 "공익 제보를 한 사람은 기소자 명단에서 제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단체는 "제보자가 지난해 3월 오·폐수 무단방류를 알린 것은 시민과 공익을 위한 행동이었다"면서 "피해를 감수하고 조직의 부패를 고발한 사람을 국가는 최대한 보호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충북참여연대 관계자는 "공익 제보로 인해 국가기관으로부터 피의자로 내몰린다면 공익신고는 위축될 수밖에 없다"면서 "검찰의 현명한 판단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logo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7 17: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