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의당, 孫의 통합선언에 "감동주는 강한경선 만들 것"

송고시간2017-02-07 16:36

"손학규 결단에 적극 환영…정운찬의 신속한 결단도 기대"

안철수 "제3지대 국민의당 밖에 없어…孫과 공정경쟁"(CG)
안철수 "제3지대 국민의당 밖에 없어…孫과 공정경쟁"(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기자 = 국민의당은 7일 손학규 국민주권개혁회의 의장이 국민의당과 통합 선언을 한 것과 관련, "국민께 감동을 줄 수 있는 아름답고 강한 경선을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국민의당 대선기획단 강연재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손 의장의 결단에 박수를 보내며 적극 환영한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강 대변인은 "대선기획단은 즉각적으로 손 의장 측과 창구를 열어 경선 일정, 경선룰, 경선 방식 등 경선에 관한 모든 진행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공정하면서도 치열한 경선이 전국적 규모로 치러질 것"이라며 "국민의당의 모든 대선 주자들은 견고한 동지애와 팀워크를 발휘해 합리적 세력의 국가대개혁이라는 역사적 과제를 이번 대선에서 기필코 달성하는 데 뜻을 같이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하루도 편할 날이 없을 민주당 주도의 불안한 개혁과 패권의 연장이 아니라, 국민께 행복한 밥상을 차려드릴 수 있는 안정적이고 합리적인 개혁의 밑그림을 선보일 것"이라며 "정운찬 전 국무총리의 과감하고 신속한 결단도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병호 최고위원도 성명을 내고 "손 의장의 통합 선언은 개혁공동정부를 만드는 첫걸음"이라며 "눈 덮인 들판에서 희망의 눈덩이가 데굴데굴 구르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대선은 촛불민심에 역행하는 문재인과 촛불민심을 섬기는 개혁후보와의 싸움"이라며 "눈덩이론이 대세론을 이길 것"이라고 강조했다.

lkb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