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새누리 "특검, 도가 지나치다는 국민 지적 귀담아야"

"특검기간 연장 운운은 정치적 중립성 의심스럽게 해"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새누리당은 7일 '최순실 국정농단 게이트'를 수사 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에 대해 "도가 지나친 것이 아니냐는 국민의 지적을 귀담아 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정용기 원내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공정한 수사, 편향되지 않은 수사를 해줄 것을 촉구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정 원내수석대변인은 "현시점에서 특검은 남은 기한 동안 특검법에 정해진 수사 대상에만 집중해 수사에 전념해야 할 것"이라며 "벌써부터 기간 연장을 운운하는 데 대해 특검의 정치적 중립성을 의심하는 지적이 일고 있다"고 말했다.

또 "국민적 공분을 사는 피의자들이라 할지라도 그 인권은 존중돼야 한다"면서 "부인으로 일관하는 피의자들에 대한 수사상 애로점을 백 번 인정하더라도 인권 침해는 용납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특검의 수사대상을 무한정으로 확대해서도 안 될 것"이라며 "특검법에 정해진 수사대상에만 선택과 집중을 통한 효율적 수사를 진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새누리 "특검, 도가 지나치다는 국민 지적 귀담아야" - 1

ykb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7 16: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