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염전 근로환경 개선' 전남도, 60곳에 정자형 쉼터 조성

송고시간2017-02-07 15:12

(무안=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전남도는 7일 염전 근로환경 개선을 위해 60곳에 쉼터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전남도는 3년간 곳당 1천만원, 모두 6억원을 들여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올해는 신안 20곳, 영광 8곳에 쉼터를 만든다.

10㎡ 이상 정자 형태로 염전이 밀집해 다수가 이용할 수 있는 곳에 설치하기로 했다.

양근석 전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채염 자동화, 반자동 포장 기계 등도 보급해 염전 근로자들의 노동력을 절감하고 생산성을 향상시키겠다"며 "근무환경 개선으로 질 좋은 천일염이 생산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angwon7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