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평창올림픽 관심도 48%…관심 종목은 피겨" <갤럽>

평창 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수호랑'
평창 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수호랑'수호랑(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2018 평창동계올림픽이 1년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평창올림픽 관심도가 예상보다 떨어진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7일 나왔다.

여론조사 전문업체인 한국갤럽이 지난 1∼2일 전국 성인 1천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신뢰도 95%, 표본오차 ±3.1%포인트)에 따르면 평창올림픽에 관심이 있다고 밝힌 응답자는 48%로 나타났다. 반면 관심이 없다고 밝힌 응답자는 49%에 달했다.

세부 항목으로 보면 '관심 많다'에 19%, '어느 정도 관심 있다'에 29%가 답했고 '별로 관심 없다'에 31%, '전혀 관심 없다'도 19%나 나왔다. 3%는 의견을 유보했다.

갤럽은 "1988년 서울 올림픽 당시 한국 갤럽 조사에서 국민은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라며 "그러나 1990년대 이후 국제 스포츠대회에 관한 관심도는 떨어지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이어 "아직 대회가 1년이나 남았다는 점을 고려하면, 관심도가 상승할 여지가 있다"라고 덧붙였다.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개막 열흘 전 국내 응답자의 관심도는 64%였다.

평창 동계올림픽 관심 종목을 묻는 말엔 응답자 34%가 피겨 스케이팅을 꼽았다. 이어 쇼트트랙(27%), 스피드 스케이팅(15%)이 많은 관심을 받았다.

남성은 쇼트트랙(35%)을 가장 많이 꼽았지만, 여성은 피겨 스케이팅(40%)을 일 순위에 뒀다.

관심 있는 동계올림픽 종목이 없거나 모른다고 답한 응답자도 34%나 됐다.

평창 동계올림픽에 관한 기대는 큰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응답자의 49%가 평창 동계올림픽이 성공적으로 치러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성공적이지 못할 것이라고 답한 응답자(38%)를 앞섰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7 13: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