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기아 '올 뉴 모닝', 출시 한달만에 9천대 계약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6년 만에 새롭게 탄생한 기아차[000270] 3세대 모닝이 약 한달 만에 9천대에 육박하는 계약 대수를 기록했다.

기아차는 7일 서울 광장동 워커힐호텔에서 열린 올 뉴 모닝 시승행사에서 "사전계약 시작일인 1월4일부터 2월6일까지 21영업일 간 하루 평균 425대, 누적 계약 대수 8천925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기아차가 올 뉴 모닝의 월평균 판매목표를 7천 대로 제시한 가운데 1개월 치 판매목표를 훌쩍 넘으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이다.

전체 계약 고객 가운데 성별은 남성이 57%, 여성이 43%를 각각 차지했다.

연령대는 30대 24.4%, 40대 30.4%, 50대 22.6% 등 전 세대에 걸쳐 비교적 고른 선택을 받았다.

지난 5년간 모닝의 20대 고객의 평균 비중은 전체 고객의 5.6%에 불과했으나, 3세대 올 뉴 모닝은 20대 고객의 계약 비율이 12.6%로 크게 증가했다.

또 연령이 젊을수록 여성의 계약 비중이 높아지는 경향을 보이며 20대에서 여성 고객의 비율이 57%를 차지했다.

트림별로는 최고가 트림인 프레스티지가 37.8%로 가장 높았고, 럭셔리 비중도 32.8%를 차지하는 등 고가 트림 중심으로 계약이 많았다.

기아차 관계자는 "3세대 올 뉴 모닝이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 안전성, 디자인을 중심으로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기아 '올 뉴 모닝', 출시 한달만에 9천대 계약 - 1

yjkim8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7 11:4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