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 등 25개 지자체 지방분권 힘 모은다…협의회 출범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서울과 대구 등 25개 광역·기초 자치단체가 전국지방분권협의회를 꾸려 지방분권형 개헌 등을 위해 목소리를 높인다.

7일 서울시에 따르면 지방분권협의회는 이날 오후 국회의원회관에서 5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출범식과 지방분권 촉구대회를 한다고 밝혔다.

서울과 대구, 부산, 대전, 경기, 강원, 충남, 전남, 전북, 경남, 경북 등 12개 광역 단체와 서울 노원구, 경기 오산시·수원시, 대구 8개 구·군, 부산 사상구, 충남 아산시 등 13개 기초단체가 참여한다.

각 지자체가 조례에 근거해 운영하는 지방분권협의회가 중심 주체다.

공동대표는 서울, 대구, 대구 수성구, 수원시 지방분권협의회 의장이 맡는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국가주도의 무늬만 지방분권으로는 새로운 대한민국을 끌고 갈 수 없으며 지역이 각자 지방자치 꽃을 피우는 지역혁명, 지역르네상스가 일어나는 분권형 국가경영이야말로 진정한 시민행복을 이끌 희망이다"라고 격려한다.

1부 출범식에 이어 2부에서는 최봉석 동국대 교수와 정순관 순천대 교수, 이재은 전국지방분권협의회 공동대표 등이 참가하는 지방분권 토크쇼가 개최된다.

이날 행사는 전국지방분권협의회와 대한민국지방신문협의회, 한국기자협회가 주최하고 서울시, 서울시지방분권협의회가 주관한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 지방분권개헌국민운동이 후원한다.

서울 등 25개 지자체 지방분권 힘 모은다…협의회 출범 - 1

mercie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7 11: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