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바지 내려 다른 식당 여성 손님 모두 쫓아낸 20대 조리사

송고시간2017-02-07 09:20


바지 내려 다른 식당 여성 손님 모두 쫓아낸 20대 조리사

광주 북부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광주 북부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광주 북부경찰서는 7일 술에 취한 채 식당에서 난동을 부려 손님을 쫓아낸 혐의(업무방해)로 A(24)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다른 식당에서 조리사로 일하는 A씨는 이날 0시 55분께 광주 북구의 한 식당에 만취한 채 들어와 여성 손님들에게 다가가 말을 걸며 소란을 피운 혐의를 받고 있다.

식당 업주는 "A씨가 여자 손님 앞에서 바지를 내리는 등 술에 취해 난동을 피워 손님들이 모두 자리를 떴다"고 경찰 조사에서 밝혔다.

경찰은 A씨가 술 깨는 대로 식당에서 소란을 피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pch8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