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병세-틸러슨 미 국무 첫 통화…북핵공조 확인

송고시간2017-02-07 08:02


윤병세-틸러슨 미 국무 첫 통화…북핵공조 확인

윤병세 외교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윤병세 외교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윤병세 외교부 장관이 7일 렉스 틸러슨 신임 미국 국무장관과 첫 전화 통화를 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윤 장관은 이번 통화에서 틸러슨 장관에 취임 축하 인사를 건네는 동시에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에 맞서 한미간에 긴밀한 공조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한 것으로 보인다.

틸러슨 신임 美국무장관 [AP = 연합뉴스 자료사진]

틸러슨 신임 美국무장관 [AP =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번 전화 통화는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 취임 이후 한미 외교장관간 첫 공식 소통이다. 틸러슨 장관은 지난 1일(현지시간) 미국 상원에서 인준안이 통과되면서 곧바로 취임했다.

이날 통화는 급변하는 국제 정세와 북한의 거듭된 도발 위협에 대응해 한미간 견고한 동맹관계를 재확인하고 이를 내외에 발신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hapy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