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쿠웨이트 오페라하우스 개관 석 달 만에 불…"인명 피해 없어"

송고시간2017-02-06 20:32

(두바이=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지난해 10월 쿠웨이트 수도 쿠웨이트시티에 개관한 이크 자베르 알하흐마드 문화센터에 6일(현지시간) 불이 났다.

쿠웨이트 국영 KUNA통신은 인명 피해는 없었으며 소방대가 출동해 신속히 진화했다고 보도했다.

이 건물은 지난해 10월 개관한 공연장으로 비대칭적 모양과 이슬람 풍의 기하학적 무늬를 티타늄 벽에 현대식으로 구현해 '쿠웨이트의 오페라하우스'라는 별칭이 붙을 만큼 쿠웨이트의 새로운 명소로 떠오른 곳이다.

대지면적 21만4천㎡(약 64만평)에 2천석 규모로 건축비만 7억7천500만 달러(8천820억원)가 든 고급 건물이다.

안드레아 보첼리 등 정상급 음악가가 개관 기념 공연에 참여했다.

현지 언론들은 기계실에서 불이 시작됐다는 목격자의 말을 전했다.

불이난 '쿠웨이트 오페라 하우스'[알아라비야 방송]
불이난 '쿠웨이트 오페라 하우스'[알아라비야 방송]

hsk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