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카메라뉴스] 완도 청산도 봄동 수확 한창

(완도=연합뉴스) 전남 완도 청산도에서 봄동배추 수확이 한창이다.

슬로시티 청산도의 해풍을 맞고 자란 '청산봄동'은 줄기와 잎 부분이 두터운데도 부드럽고 연하다.

씹을수록 고소한 단맛이 나고 향도 진해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늦가을에 씨앗을 뿌려 월동을 거쳐 초겨울부터 이듬해 3월까지 수확을 한다.

완도 청산도에서 봄동배추 수확 한창
완도 청산도에서 봄동배추 수확 한창[완도군 제공=연합뉴스]

봄동은 성질이 차 몸에 열이 많은 사람에게 이롭고 섬유질이 풍부해 변비나 피부 미용에도 좋다고 알려졌다.

청산도의 봄동 재배면적은 100ha로 현재 거래가는 1박스(15kg)당 2만5천원선으로 지난해보다 3천원 정도 올랐다.

한희석 청산면장은 6일 "겨울 해풍과 된서리를 보약 삼아 자란 청산봄동으로 슬로시티 청산도의 봄을 식탁에서 맛보고 건강을 챙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글 = 박성우 기자, 사진 = 전남 완도군 제공)

3pedcrow@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6 16: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