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켓몬 고' 성지 춘천 남이섬…포켓스탑 80여개 집결

송고시간2017-02-06 16:12

희귀 몬스터 '빼곡'·게임 유저 발길…관광객 유치 마케팅 나서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 춘천시의 대표적 관광지인 남이섬이 증강현실(AR) 모바일게임인 '포켓몬 고' 열풍을 타고 화제다.

남이섬은 최근 국내 서비스를 시작한 이 게임을 활용, 관광객과 유저를 끌어들이는 마케팅에 나섰다.

'포켓몬 고' 성지 춘천 남이섬…포켓스탑 80여개 집결 - 1

섬이라는 지형적 특성에다 좀처럼 볼 수 없는 희귀한 몬스터와 포켓스탑, 체육관이 있어 게임을 즐기기에 최적화되어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최근 남이섬 내 호텔 주변에 희귀 포켓몬으로 알려진 '망나뇽' 등이 등장한다는 제보에 게임 유저 방문이 잇따르고 있다.

특히 남이섬은 80개가 넘는 포켓스탑이 섬 안에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포켓스탑은 사용자가 포켓볼과 여러 아이템을 얻는 '포켓몬 정류장'을 말한다.

유저간 포켓몬 대결을 하는 체육관도 5곳이나 있어 고수들의 대결도 치열하다.

'포켓몬 고' 성지 춘천 남이섬…포켓스탑 80여개 집결 - 2

또 남이장군 묘를 비롯해 노래박물관, 메타세쿼이아 길 등 섬내 대표 명소마다 포켓스탑이 동시에 2∼3개씩 활성화된다.

남이섬에 서식하는 타조와 청설모 등을 포켓몬 GO 화면으로 캡쳐해보는 재미까지 쏠쏠하다.

'포켓몬 고' 성지 춘천 남이섬…포켓스탑 80여개 집결 - 3

코레일도 최근 남이섬이 포켓몬 고로 인기를 얻자 자유여행 패스인 '내일로' 발권 장소를 가평역으로 지정하는 고객에게 남이섬 입장권을 제공하는 행사를 벌인다.

남이섬으로 갈 수 있는 경기 가평역 광장에 설치된 남이섬 포토존에서 인증사진을 찍으면 1인당 1만원인 입장권을 받을 수 있다.

남이섬 관계자는 "포켓몬 고 성지로 떠오른 남이섬에서 게임도 하고 덩달아 관광도 하는 일석이조의 재미를 가져갈 수 있다"고 말했다.

ha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