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스피카, 데뷔 5년만에 해체…"CJ E&M과 계약 해지"

걸그룹 스피카 [연합뉴스 자료사진]
걸그룹 스피카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걸그룹 스피카가 소속사와 전속 계약을 종료하면서 해체한다.

소속사 CJ E&M은 6일 "스피카와 전속 기간이 남았지만 서로의 발전을 위해 최근 계약을 해지했다"며 "팀은 해체 수순을 밟고 있다"고 밝혔다.

2012년 데뷔한 스피카는 데뷔 당시 소속사 비투엠엔터테인먼트에서 한솥밥을 먹던 가수 이효리가 프로듀싱한 걸그룹으로 관심을 모았다. 그러나 멤버들의 역량에도 활동 5년 동안 뚜렷한 입지를 굳히지 못했다.

2015년 비투엠이 CJ E&M 산하로 합류하면서 소속사가 바뀌었으며 지난해 8월 싱글 '시크릿 타임'을 발표했다.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6 13: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