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기타 어벤저스'가 온다…제너레이션 액스, 4월 내한공연

프로젝트 그룹 제너레이션 액스 내한공연 포스터.[에이아이엠 제공]
프로젝트 그룹 제너레이션 액스 내한공연 포스터.[에이아이엠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기타 어벤저스'라 불리는 제너레이션 액스(Generation Axe)가 오는 4월 9일 오후 6시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내한공연을 연다고 공연기획사 에이아이엠이 6일 밝혔다.

세계적 기타리스트 스티브 바이가 결성한 프로젝트 그룹 제너레이션 액스는 오지 오즈번 밴드의 전 기타리스트 잭 와일드, 바로크 메탈 선구자 잉베이 맘스틴, 밴드 익스트림의 누노 베텐코트, 8현 기타의 천재 기타리스트 토신 아바시로 구성됐다.

지난해 4월 결성한 제너레이션 액스는 한 달여 만에 총 26회의 미국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이색적이고 독특한 공연 구성과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연주력으로 호평을 받았다.

약 1년 만에 활동을 재개하는 제너레이션 액스는 아시아 투어의 하나로 한국을 방문한다.

에이아이엠은 "기타리스트 개개인의 스케줄을 맞추기 어려워 제너레이션 액스는 오랜 시간 투어를 지속하지 않는다"며 "이번 투어가 드물게 진행되는 것인 만큼 록 마니아라면 놓칠 수 없는 무대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이들 5명의 기타리스트가 한 무대에서 나란히 연주하는 모습 자체가 진풍경이라 할만하다"고 덧붙였다.

이번 공연 입장권은 오는 14일 정오부터 인터파크에서 구매할 수 있다. 티켓 가격은 스탠딩 11만 원, 지정석 13만2천 원이다.

문의 ☎ 02-3141-9226.

kih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6 11: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