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즐라탄 15호골' 맨유, 레스터시티 3-0 제압…15경기 무패

'헤수스 멀티골' 맨시티도 스완지시티 2-1 격파
득점 후 기뻐하는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EPA=연합뉴스]
득점 후 기뻐하는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레스터시티에 완승을 거뒀다.

맨유는 6일(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2017 프리미어리그 24라운드 레스터시티 원정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맨유(승점 45)는 리그 15경기 무패 속에 시즌 6위를 유지한 반면, '디펜딩 챔피언' 레스터시티(승점 21)는 최하위와 불과 승점 2 밖에 차이 나지 않는 16위로 처졌다.

맨유는 0-0으로 맞선 전반 42분 헨리크 미키타리안이 중앙선 부근에서부터 문전까지 드리블 돌파해 들어간 뒤 왼발 슈팅했고, 이 공이 골키퍼를 스치며 골망을 흔들었다.

맨유는 불과 2분 뒤 안토니오 발렌시아가 올려준 공을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가 문전에서 가볍게 오른발 슈팅, 추가골을 넣었다.

이브라히모비치는 리그 15호골을 기록, 득점 선두로 치고 나간 로멜루 루카쿠(16골)를 한 골 차로 따라붙었다.

레스터시티는 전반전이 끝난 뒤 아메드 무사와 오카자키 신지를 빼고 앤디 킹과 데머라이 그레이를 교체 투입하며 반전을 노렸다.

그러나 맨유도 마르코스 로호 대신 달레이 블린트는 투입하며 변화를 꾀했고 후반 4분 다시 한 번 골망을 흔들었다.

맨유는 문전 오른쪽에 있던 후안 마타가 페널티 아크 부근에 있던 미키타리안과 패스를 주고받은 뒤 문전에서 왼발 슈팅해 쐐기골을 넣었다.

조제 모리뉴 맨유 감독은 경기 후 BBC 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직전 헐시티전 무승부로 (이겼을 때 얻었을) 승점 2를 잃었고, 3연속 무승부라 승점이 필요했다"면서 "매우 중요한 경기였다"고 만족감을 보였다.

그는 "지난해 10월 이후 리그 패배가 없다"면서 "운이 없었던 무승부들을 승리로 돌려놓을 수 있었다면 우리는 놀라운 순위에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맨체스터 시티(맨시티)는 기성용이 빠진 스완지시티에 극적으로 2-1 승리를 거뒀다.

우세한 경기를 펼친 맨시티는 전반 11분 가브리엘 헤수스의 선제골로 1-0으로 앞서갔지만, 후반 36분 스완지시티 길피 시구르드손에게 동점골을 내줬다.

그러나 맨시티는 후반 추가시간 헤수스가 다시 한번 해결사로 나섰다.

헤수스는 자신의 문전 헤딩 슈팅이 골키퍼에게 막힌 뒤에도 집중력을 잃지 않고 다시 한번 공을 골문 안으로 차 넣으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bschar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6 07: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