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바른정당 의원들, 당사서 당번제로 '대국민 직접소통'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바른정당은 6일부터 여의도 당사 5층에 '바른광장'으로 명명된 공간을 신설, 소속 의원 2명과 원외 당협위원장 1명이 돌아가며 국민을 직접 만나 소통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카페테리아 형태로 꾸며진 광장에서 의원·당협위원장 3명이 매주 평일(월~금) 오전 10∼12시, 오후 2∼4시에 머무르면서 국민의 의견을 수렴한다.

'가나다' 순에 따라 6일 첫 당번은 강길부·권성동 의원과 강세창 당협위원장으로 결정됐다.

7일은 김무성·김성태 의원과 구상찬 위원장 차례이다.

바른정당 의원들, 당사서 당번제로 '대국민 직접소통' - 1

zhe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5 16: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