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PK 유도 손흥민' 81분 활약…토트넘, 미들즈브러에 1-0 승리

송고시간2017-02-05 04:28

돌파해 들어가는 손흥민(오른쪽)[AP=연합뉴스]
돌파해 들어가는 손흥민(오른쪽)[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에서 활약하는 손흥민이 페널티킥을 얻어내며 미들즈브러전 승리를 이끌었다.

토트넘은 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화이트 하트 레인에서 열린 2016-2017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4라운드 미들즈브러와 홈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뒀다.

손흥민은 후반 12분 페널티지역 안에서 상대 수비수에게 걸려 넘어지며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키커로 나선 해리 케인은 오른발 슈팅으로 오른쪽 골대 구석에 볼을 꽂아 결승골을 터트렸다.

손흥민은 이날 4-2-3-1 전술에서 왼쪽 측면 공격수로 나서 초반부터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다.

전반 5분 델리 알리가 중원에서 상대 공을 빼앗아 찔러준 공을 문전에서 왼발로 낮게 깔아 찼지만, 몸을 날린 골키퍼에게 막힌 장면은 아쉬웠다.

초반 거세게 미들즈브러를 몰아친 토트넘은 전반 9분 델리 알리의 슈팅이 옆 그물을 때린 데 이어 전반 25분 코너킥 상황에서 토비 알더웨이럴트의 헤딩슈팅이 골대를 맞추기도 했다.

미들즈브러가 수비에 치중해 두텁게 수비벽을 쌓으면서 토트넘은 손흥민의 왼쪽 측면 공격에 기대를 걸었다.

전반 35분 손흥민이 왼쪽 측면에서 올려준 공을 케인이 헤딩했지만, 골대를 넘겼다.

4분 뒤 손흥민의 측면 돌파에 이은 왼발 슈팅은 높이 떴고, 전반 42분 손흥민이 왼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는 케인이 슈팅해 골망을 흔들었지만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았다.

손흥민은 1-0으로 앞선 후반 22분 알리가 중원에서 연결해준 공을 몰고 들어가 다시 한 번 왼발 슈팅을 때렸지만, 골대 옆그물에 꽂혔다.

손흥민은 득점에 성공하면 기성용(스완지시티)이 2014-2015시즌 작성한 아시아 선수 프리미어리그 정규리그 한 시즌 최다골(8골) 기록과 동률이 될 수 있었지만 후반 36분 무사 시소코와 교체돼 나가며 다음을 기약하게 됐다.

bschar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