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정진 3억3천만원·송창식 2억원대…한화 연봉계약 완료

송고시간2017-02-04 13:55

한화 이글스 박정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화 이글스 박정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는 2017시즌 연봉 재계약 대상 선수 78명과 계약을 완료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재계약 대상자 중 최고 연봉 선수는 1999년 입단해 한화에서만 19번째 시즌을 맞는 투수조 맏형 박정진(41)이다.

박정진은 지난해 3억원에서 10% 인상된 연봉 3억3천만원에 사인했다.

박정진은 우리 나이로 40대에 접어든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두 시즌 동안 153경기에 출장해 180이닝을 던지며 10승 21홀드 1세이브를 기록하는 등 한화의 허리를 든든히 받쳐줬다.

박정진과 함께 한화 중간계투의 핵심 자원으로 활약하는 송창식은 전년 대비 37.5% 오른 연봉 2억2천만원에 계약했다.

지난해 116경기에서 타율 0.325에 17홈런 83타점을 기록하며 데뷔 이후 최고의 시즌을 보낸 내야수 송광민은 100% 인상된 연봉 2억원에 도장을 찍었다.

한화는 김광수 수석코치를 비롯한 코치진에 대한 재계약도 모두 마쳤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