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U-20축구대표, 포르투갈 3부리그팀과 2-2…백승호 동점골

20세 이하 대표팀 백승호
20세 이하 대표팀 백승호20세 이하 대표팀 백승호(왼쪽)와 이승우(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4일(한국시간) 포르투갈 트로이아 주세 모리뉴 센터에서 열린 포르투갈 3부리그 헤알 스포르트 클루비와 마지막 평가전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대표팀은 전반 45분 김대원(대구FC)의 선취 골로 기선을 제압했다. 김대원은 수비지역에서 걷어낸 공을 상대편 골문까지 드리블 돌파한 뒤 골키퍼와 일대일 기회를 잡았다.

이후 칩슛으로 골키퍼 키를 넘겨 득점에 성공했다.

전반을 1-0으로 마친 대표팀은 후반 17분 상대 팀에 프리킥 득점을 내주며 동점을 허용했다. 후반 32분엔 수비 라인이 무너지며 역전 골을 내줬다.

대표팀은 패색이 짙어지던 후반 38분 백승호(FC바르셀로나)가 동점 골을 터뜨렸다.

백승호는 조영욱(고려대)의 왼쪽 땅볼 패스를 받아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득점을 기록했다.

이날 신태용 감독은 20명의 선수를 골고루 활용하며 최종 점검했다.

신태용호는 이번 전훈 기간 5차례 평가전에서 2승2무1패를 기록했다.

스토릴 U-20 팀에 5-0 대승을 거뒀던 신태용호는 U-20 월드컵에 출전하는 포르투갈 U-20 대표팀과 1-1로 비겼다.

히우아베 U-20 팀과 경기에서는 3-2로 승리했고, 포르투갈 2부리그 스포르팅 B팀엔 1-3으로 졌다.

U-20 대표팀은 오는 5월 20일 개막하는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을 준비하고 있다.

대표팀은 7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할 예정이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4 10: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