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연말·설날 콘서트 티켓 싸게 팝니다"…사기꾼 일망타진

연말연시·명절 노려 인터넷 사기 저지른 484명 검거·15명 구속
"연말·설날 콘서트 티켓 싸게 팝니다"…사기꾼 일망타진 - 1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연말연시와 설날 연휴를 노려 인터넷 중고거래 사이트 등지에서 티켓·명품 등을 싸게 판다며 사기를 친 이들이 경찰의 집중 단속에 일망타진됐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지난해 12월 말부터 최근까지 인터넷 사기 집중 단속을 벌여 범행 총 1천60건을 적발, 484명을 검거하고 이 중 15명을 구속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유명 중고거래 사이트와 스마트폰 앱 등에서 콘서트 티켓이나 백화점 상품권, 명품 가방, 숙박권 등을 시중 판매가격보다 싸게 팔겠다고 다른 회원들을 속여 돈을 챙긴 혐의(사기)를 받는다.

스마트폰이나 의류, 대학교 전공 도서, 게임 아이템을 이용해 범행을 저지른 이들도 있었다. 다른 사람의 메신저 계정에 접속해 그 사람의 지인들에게 "급전이 필요하다"며 돈을 뜯은 범행도 적발됐다.

검거된 이들 중에는 대학교 4년 내내 장학금을 받을 정도로 우등생이었으나 도박에 빠지는 바람에 가출 후 범죄에 손을 대거나, 가출 청소년이 당구장과 사우나를 전전하며 인터넷 사기로 생활비·유흥비를 번 사례도 있었다.

경찰은 부정계좌 등록 및 지급정지 126건, 우범 사이트 차단 요청 14건 등 조기 피해자 보호활동도 병행해 피해금 3억 6천280여만원을 환급했다.

경찰은 전년 동기간에 총 398명이 검거됐는데 올해는 86명(21.6%) 늘어났다면서 "인터넷 사기가 증가 추세에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거래 전에 경찰청 '사이버 캅' 앱으로 판매자 전화번호와 계좌번호를 검색해 사기 신고 이력이 있는지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 같은 범행에서 자주 사용되는 '저가', '긴급처분', '한정품' 등 용어에 현혹되지 않도록 유념하고, 직거래의 경우 직접 만나서 물건을 확인하거나 결제대금 예치 서비스를 이용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연말·설날 콘서트 티켓 싸게 팝니다"…사기꾼 일망타진 - 2

h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5 09: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