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AI 확산 우려에 광주 남구 고싸움놀이축제 잠정 연기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올해로 35회를 맞는 광주 남구 고싸움놀이 축제가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 우려에 잠정 연기됐다.

광주 남구 고싸움놀이 축제.
광주 남구 고싸움놀이 축제.[연합뉴스 자료사진]

3일 광주 남구에 따르면 광주칠석고싸움놀이보존회는 이날 임시이사회를 열어 10일부터 사흘간 열 예정이었던 축제를 4월 말께로 미뤘다.

보존회의 결정은 농림축산식품부의 AI 관계부처 대책 회의 후속 조처에 따른 것이다.

농식품부와 행정자치부 등은 이날 회의에서 최근 주춤해진 AI가 확산세로 돌아설 것을 우려해 지역별 정월대보름맞이 민속축제와 세시 풍속행사를 취소 또는 연기해달라고 요청했다.

보존회는 올해 축제도 정월대보름에 맞춰 달집태우기, 고싸움놀이 시연, 풍등날리기 등 시민참여행사로 치를 예정이었다.

h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3 17: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