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우택 "현시점서 바른정당과 통합 고려안해"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이슬기 기자 = 새누리당 정우택 원내대표는 3일 바른정당과의 당대당 통합 문제에 대해 "현 시점에서는 전혀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시기상조론'을 거론했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충청권 의원들과의 오찬 후 기자들과 만나 "당대당 통합이나 보수대통합은 마지막 순간 낭떠러지 끝에 갔을 때 다이나믹하게 하는 것"이라며 "처음부터 통합을 전제로 이뤄지는 것은 어려운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는 "현재로선 대선 출마를 선언하는 분들이 각자 지지율을 높이고 자기 영역을 넓혀서 그 영역을 합쳐야 상대적으로 이길 수 있다고 할 때, 그런 순간에 통합도 되고 단합도 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바른정당과의 대선후보 단일화에 대해서는 "여러가지 시나리오가 있을 수 있어서 한 가지 상황에 대해 그렇다, 아니라고 얘기 못한다"며 "지금은 새누리당이 재정립하고 방향을 잡고 우리 길을 갈 때 다른 길도 열릴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좌고우면하면서 자꾸 딴 곳과 다른 여건을 형성하려고 하면 오히려 옳지가 않다"며 "우리가 설정한 목표로 뚜벅뚜벅 정도를 가다 보면 여러가지 길이 열리고 우리 길을 갈 수 있다"고 재차 강조했다.

그는 "지도부 방침은 이왕이면 새 당명이 결정된 뒤 대선 출마선언을 했으면 좋겠다는 것이다. 빠르면 6일 당명을 결정할 가능성이 크다"며 "다음 주부터는 우리 당도 출마하려는 분들의 선언이 이어지지 않을까 본다"고 예상했다.

그러나 그는 자신의 대선 출마 문제에 대해 "성급하게 행동하는 사람일수록 실패하는 경우를 많이 봤다"며 "난 앞날에 대한 얘기를 해본 적이 없는 사람이다. 내 얘기는 잘 못한다"고 즉답을 피했다.

정우택, "여당 책임 다하겠다"
정우택, "여당 책임 다하겠다"(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새누리당 정우택 원내대표가 3일 오전 국회 본회의장에서 교섭단체 대표 연설을 하고 있다. 2017.2.3
hihong@yna.co.kr

jbry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3 16: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