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미 "사드 연내 배치 완료…오로지 北위협 방어용"(종합)


한미 "사드 연내 배치 완료…오로지 北위협 방어용"(종합)

회담 전 발언하는 한·미 국방장관
회담 전 발언하는 한·미 국방장관(서울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한민구 국방부 장관(오른쪽)과 제임스 매티스 미 국방장관이 3일 오전 서울 용산 국방부에서 양국 국방장관 회담에 앞서 발언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이정진 기자 = 한미 국방장관은 3일 열린 회담에서 주한미군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체계를 올해 중에 배치해 운용할 수 있도록 계획대로 추진해 나가자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한민구 국방부 장관과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은 이날 서울 용산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회담에서 "주한미군 사드 체계는 오로지 북한의 미사일 위협에 대한 방어체계"라며 이같이 합의했다고 국방부가 전했다.

양국 장관은 또 최근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을 공동 평가하고 향후 도발 가능성 등에 대해 폭넓게 의견을 교환했으며, 이와 관련해 강력한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

매티스 장관은 한국에 대한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해 미국의 강력한 확장억제 공약을 재확인했다고 국방부는 소개했다.

국방부는 "트럼프 행정부에서도 굳건한 한미동맹과 강력한 대한 방위공약을 지속 유지, 강화해나가기로 했으며, 앞으로도 양국관계를 공동의 가치와 신뢰에 기반한 포괄적 전략동맹으로 더욱 심화 발전시켜 나가자는데 의견을 함께 했다"고 회담 결과를 전했다.

transi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3 11: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