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MS, 美정부에 反이민 행정명령 예외 프로그램 건의

(뉴욕=연합뉴스) 김화영 특파원 = 마이크로소프트(MS)가 2일(현지시간) 난민과 이슬람권 7개국 국민의 미국 입국을 한시 금지한 '반이민 행정명령'에 일부 예외를 인정해줄 것을 정부에 건의했다.

이들 7개국 국적자이되 유효한 학생비자나 취업비자를 갖고 있고, 범죄 경력이 없는 경우에 한해서는 사업 목적이나, 긴급한 가족여행 필요성이 발생했을 때 미국 입·출국을 허용해달라는 요지다.

브래드 스미스 MS 최고법률책임자(CLO)가 이런 내용의 서한을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과 존 켈리 국토안보부 장관에게 보냈다고 경제전문지 포춘이 보도했다.

마이크로소프트 로고
마이크로소프트 로고[연합뉴스 자료사진]

MS는 물론 구글, 애플, 아마존 등 기술기업들은 자사 상품과 서비스를 외국의 노동력에 상당히 의존하고 있어 이번 행정명령에 거세게 반발하고 있다.

MS는 직원 76명과 협력 관계인 41명이 이번 행정명령의 영향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반이민 행정명령은 7개국 국민이면서 미 영주권자인 사람들은 엄격한 심사를 받는다는 조건으로 미국 입국을 허용했지만, 단기 취업비자인 H-1B비자 소지자는 여전히 입국을 불허하고 있다.

quinte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3 05: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