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재야인사 장기표 대권 행보… 5·18 묘역 참배

송고시간2017-02-02 17:34

(광주=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대선을 앞두고 재야인사로 알려진 장기표 (사)신문명정책연구원 대표가 2일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하고 대권 주자로서 행보를 시작했다.

이날 장 대표의 참배에는 5·18민주유공자회 최운용 상임고문, 고엽제전우회 김방주 광주지부장, 김제섭 전남지부장, 광주교육발전연구소 김영수 이사장, 김성숙 광주 동구의원 등이 지역인사 30여 명이 함께 했다.

장 대표는 "혁명적인 구악 적폐청산과 정밀한 정책대안 없이는 복지강국·경제대국을 이룰 수 없다"며 "대권후보들이 남이 써준 정책대안을 나열하면 제2의 박근혜 참극을 불러올 것이다"고 주장했다.

또 '문재인 대세론'의 위험성을 지적하며 "실패한 노무현 정권의 실세와 야권분열을 가져온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지낸 사람으로 대선후보가 아니라 정계를 은퇴해야 할 사람이다"고 비난했다.

장 대표는 오는 9일 대통령선거 출마 선언을 할 예정이다.

5·18 묘지 참배하는 장기표
5·18 묘지 참배하는 장기표

b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