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 후기고 신입생 5만8천명 배정 오늘 발표

서울시 교육청
서울시 교육청[연합뉴스TV 캡처]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서울시교육청은 3일 오전 10시에 2017학년도 서울 지역 후기 고교 배정 결과를 발표한다고 밝혔다.

올해는 후기고 204개교에 5만 8천59명(남학생 2만 8천771명·여학생 2만 9천288명)이 입학할 예정이다.

일반 배정 대상자(5만 7천129명) 이외에 체육특기자는 716명, 보훈대상자와 지체부자유자 등 정원 외 입학생은 214명으로 집계됐다.

배정 대상 학생수는 저출산에 따른 학령인구 감소 효과로 작년보다 1만 2천721명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배정결과 지원 학생들의 92.5%는 희망 학교에 배정됐으며, 학교 간 학급당 학생수 최대 편차는 9명으로 작년보다 5명 줄었다고 교육청은 전했다.

또 학교 폭력 가해 학생(42명)과 피해 학생(48명)은 각각 다른 학교로 분리해 배정했고, 소년소녀 가장이나 3급 이상 중증 장애 부모 자녀 25명은 희망하는 거주지 인근 학교로 배정했다.

서울 소재 중학교 졸업(예정)자는 이날 출신 중학교에서, 검정고시 합격자나 타시도 중학교 졸업자 등은 관할 교육지원청에서 이날 배정통지서를 수령해야 한다.

배정통지서 수령 후에는 6∼8일 배정받은 고교에 입학 신고·등록을 마쳐야 한다.

만약 원서접수 이후에 거주지 학군이 아닌 곳으로 이사를 했거나 타시도에서 서울로 전입한 학생은 등록 전 학교를 다시 배정받을 수 있다.

이 경우 7∼9일 후기고 진학안내사이트 '하이인포'(hinfo.sen.go.kr)에서 접수한 뒤 10∼14일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20일 오전 10시 재배정 결과가 발표된다.

s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3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