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문재인 "더 강력한 국가균형발전·분권정책 펴겠다"(종합)

진주 혁신도시 찾아 지역인재채용할당제 강조 "이명박 정부 후 균형발전 없어져"
문재인의 인기
문재인의 인기(남해=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2일 오전 경남 남해군 남해전통시장을 방문, 시민의 요청으로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문 전 대표는 설 이후 첫 전국순회 지역으로 경남을 찾았으며, 경남 방문은 지난 1월 4일 이후 약 한 달 만이다.
image@yna.co.kr

(진주·남해=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설 연휴 후 첫 전국순회에 나선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2일 "정권교체로 새 민주정부가 들어서면 참여정부보다 훨씬 더 강력하고 발전된 국가균형발전, 분권정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진주혁신도시 찾은 문재인
진주혁신도시 찾은 문재인(진주=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2일 경남 진주시 충무공동 LH공사 토지주택박물관 열린 '혁신도시 클러스터 간담회'에 참석해 참석자들과 대화를 하고 있다. 이날 문 전 대표는 지역 출신 채용을 늘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2017.2.2.

야권의 유력 대선후보인 문 전 대표는 진주 혁신도시내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옥 안 토지주택박물관에서 개최한 '진주혁신도시 클러스터 발전방안 간담회'에서 "이명박 정부 이후 국정 철학에 국가균형발전이 없어졌고 균형이라는 말이 금기어가 됐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문 전 대표는 "참여정부때 만든 혁신도시가 있는 진주시에 각별한 애정이 있어 설 이후 전국순회 첫 일정으로 진주를 찾았다"고 말했다.

그는 "혁신도시 1단계는 공기업·공공기관 이전, 2단계는 직원가족까지 이주하는 정주도시화, 3단계는 관련된 민간기업까지 집결해 클러스터를 만들어 성장동력화하는 것이었는데 이명박 정부 이후 그러질 못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여러차례 밝힌데로 정권교체를 하면 '혁신도시 시즌2'사업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전 대표는 혁신도시로 내려온 공기업, 공공기관, 민간기업들을 향해서는 지역인재를 더많이 채용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혁신도시내 공기업, 공공기관이 적어도 30% 이상 지역인채를 채용하도록 하는 지역인재 채용할당제를 의무화하겠다"며 "법적으로 의무화되기 전에 기업들도 스스로 그런 노력을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더 나아가 공공기관, 일정규모 이상 대기업들이 인력채용을 할 때 이력서에 학력, 학벌을 기재하지 않게 해 똑같은 조건에서 공정하게 경쟁하도록 하는 블라인드 채용을 공약하겠다"고 말했다.

마이크 잡은 문재인
마이크 잡은 문재인(진주=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2일 오전 경남 진주시 충무공동 LH공사를 방문해 박상우 LH공사 사장에게 질문을 하고 있다. 이날 문 전 대표는 지역 출신 채용을 늘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2017.2.2

문 전 대표는 이어진 경상대학교 학생들과 간담회에서도 청년 일자리를 강조했다.

그는 "혁신도시가 제대로 되면 지방청년을 위한 일자리가 생긴다"며 "참여정부가 시작한 일을 제가 제대로 마무리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문 전 대표는 이날 오전에는 남해군 남해읍 전통시장을 방문했다.

영·호남 통합대통령을 어떻게 구상하느냐는 기자들 질문에 문 전 대표는 "이번 대선은 영·호남 모두에서 지지를 받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답했다.

그는 "어느 한 지역에서 지지받으면 다른 지역에서 배척받고 선거 당일 어느 지역에서 잔치가 되면 다른 지역에서는 눈물바다가 됐다"며 "이번에 사상 처음으로 영남과 호남 모두에서 지지를 받아 정치발전을 가로막는 망국적인 지역구도를 타파하고 국민통합을 이뤄내는 새로운 대한민국 첫 대통령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전통시장 민심 잡는 문재인
전통시장 민심 잡는 문재인(남해=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2일 오전 경남 남해군 남해전통시장을 방문해 상인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문 전 대표는 설 이후 첫 전국순회 지역으로 경남을 찾았으며, 경남 방문은 지난 1월 4일 이후 약 한 달 만이다. 2017.2.2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2 16: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