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경필 "대통령은 아마추어 아닌 프로페셔널이 정답"

송고시간2017-02-02 10:43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배영경 기자 = 바른정당 대선 주자 중 한 명인 남경필 경기지사는 2일 "대한민국 대통령은 아마추어에게 맡기면 안 되고 바로 '프로페셔널 정치인'이 정답"이라고 밝혔다.

남 지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대선 불출마 선언에 위로를 표시한 뒤 "반 전 총장의 불출마를 보며 이런 생각을 해봤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국민이 주식 투자할 때도 프로페셔널에게 맡기는 데 하물며 대한민국의 5년을 책임질 대통령은 그야말로 정치 프로페셔널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국민은 전임 대통령의 실정에 대한 분노, 정치인에 대한 이미지, 인지도에 의해 대통령을 선택하는 경우가 많았지만 대부분 실패했다"며 "사회가 직면한 문제를 풀 해법을 가진 프로페셔널 정치인을 선택하지 못해서다. 특히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선택이 그랬다"고 지적했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를 향해서도 "그는 새 시대를 열 수 없다. 과거 패권정치로 돌아가고 대한민국을 분열과 갈등으로 몰고 갈 것이라는 우려 때문"이라며 "과거식 친문(친문재인) 패권주의로 나라를 분열시키지 않으려면 미래형 정치 세대교체를 하자"며 거듭 세대교체론을 역설했다.

바른정당 남경필 경기지사(자료사진)
바른정당 남경필 경기지사(자료사진)

jbry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