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병세, 틸러슨 美국무와 금명 통화…외교장관회담 조율

송고시간2017-02-02 09:19


윤병세, 틸러슨 美국무와 금명 통화…외교장관회담 조율

윤병세 외교장관[연합뉴스 자료사진]

윤병세 외교장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윤병세 외교부 장관은 금명간 렉스 틸러슨 미국 신임 국무장관과 전화통화를 하고 한미 외교장관 회담의 일정을 조율한다.

정부 관계자는 2일 "틸러슨 장관이 1일(현지시간) 상원 인준 표결을 통과한 만큼 외교부는 윤병세 장관과 틸러슨 장관 간의 전화 통화를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이르면 주중 두 장관의 통화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AP.연합뉴스.자료사진]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AP.연합뉴스.자료사진]

윤 장관은 취임 축하의 뜻을 전하는 동시에 미사일 도발 시기를 저울질하고 있는 북한에 맞서 한미간에 긴밀한 공조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

또 윤 장관과 틸러슨 장관은 미국 트럼프 행정부 출범후 첫 한미 외교장관 회담의 일정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예상된다.

외교부는 윤 장관의 미국 방문을 통한 한미 외교장관 회담을 조기에 성사시킨다는 방침이지만 여의치 않을 경우 이달 중순 독일에서 열리는 다자 회의를 계기로 한미 외교장관 회담을 개최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오는 16∼17일(현지시간) 독일 본에서는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 회의가, 17∼19일 뮌헨에서는 뮌헨 안보회의가 각각 열린다. 윤 장관은 이들 회의에 참석하기로 결정했으며, 틸러슨 장관도 참석 대상이다.

jh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