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시청 50대 공무원 근무 중 갑자기 쓰러져 중태

송고시간2017-02-02 09:04

(광주=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광주시청에 근무하는 50대 공무원이 출근 직후 사무실에서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져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다.

2일 오전 8시께 광주 서구 치평동 시청 감사위원회에 근무하던 주모(55·공업직 6급))씨가 출근 뒤 시청 복도에서 갑자기 쓰러진 뒤 깨어나지 못하고 있다.

119구급대가 즉시 출동해 주씨를 상대로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했지만 현재까지 의식을 찾지 못한 채 중태다.

주씨는 감사위원회에 근무하면서 잦은 야근과 주말과 휴일에도 출근하는 등 업무가 많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시청 관계자는 "별다른 지병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평상시처럼 8시께 주씨가 출근했는데 갑자기 복도에서 쓰러졌다"고 말했다.

광주시청에서 쓰러진 50대 공무원
광주시청에서 쓰러진 50대 공무원

b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