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S전선, GM '볼트(Bolt) EV'에 모터용 전선 공급

송고시간2017-02-02 09:10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LS전선은 상반기 출시될 미국 GM(제너럴모터스)의 전기차 '쉐보레 볼트(Bolt) EV'에 쓰일 권선(구리 전선)을 본격 공급하기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해외 전기차에 권선을 공급하는 국내 첫 사례다.

권선은 전기차에 동력을 제공하는 구동모터에 코일 형태로 감겨 전기에너지를 기계에너지로 변환하는 역할을 하는 부품이다.

구동모터를 심장에 비유한다면 권선은 심장의 혈관이라 할 만큼 전기차의 핵심 부품이다.

전기차는 400V 이상의 전압이 흐르기 때문에 높은 전압과 열에도 끊어지지 않고 정상적으로 작동하는 것이 중요하다.

하지만 여기에는 높은 기술력이 필요하기 때문에 지금까지는 소수의 일본 업체들이 독점해왔다.

LS전선이 개발한 권선은 모터에 유입되는 이상전압을 일반 권선보다 10배 이상 견딜 수 있는 특성을 국내 최초로 적용해 상용화했다.

또 일반적인 환선(Round Wire)이 아닌 각선(Rectangular Wire) 모양을 적용해 부품의 소형화·경량화를 가능하게 하고, 소음을 크게 줄일 수 있도록 했다.

LS전선은 2014년부터 GM의 전기차에 맞춤화한 권선을 개발했고 지난해 GM으로부터 품질·규격에 대한 제품 승인을 받아 정식 공급업체(Vendor)로 등록됐다.

이번에 공급하는 권선은 구동모터를 생산하는 LG전자[066570]를 통해 공급된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LS전선은 고전압 기술 노하우를 기반으로 글로벌 자동차 업체에 권선과 하네스 등 주요 전기차 부품을 공급하며 미래 전기차 시장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