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사회참여도 베스트' 르브론 제임스, 재키 로빈슨상 수상

송고시간2017-02-02 08:59

르브론 제임스[AP=연합뉴스 자료사진]
르브론 제임스[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 미국 프로농구(NBA)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의 '농구황제' 르브론 제임스가 사회참여에 대한 업적을 인정받았다.

미국의 스포츠전문 매체 ESPN은 2일(한국시간) 제임스가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의 '재키 로빈슨 상'을 받는다고 보도했다.

1947년 브루클린 다저스(현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 입단하면서 흑인 최초의 메이저리거로 기록된 재키 로빈슨의 이름을 딴 이 상은 사회참여가 활발한 스포츠 선수에게 주는 상이다.

제임스는 각종 사회 현안에 대해 의견을 개진할 뿐 아니라 지난해 미국 대선 과정에서 흑인과 젊은 층을 상대로 투표 독려 캠페인에 나서는 등 코트 밖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제임스는 이날 미네소타 팀버울브스와의 홈 경기에 앞서 상을 받을 예정이다.

제임스는 "재키 로빈슨과 무하마드 알리, 카림 압둘자바 같은 선수들의 희생이 있었기 때문에 현재 내가 자유롭게 의견을 개진할 수 있는 것"이라며 "상을 받아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ko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