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브렉시트 발동안 英 의회 1차 관문 통과할 듯

메이, 2일 브렉시트 협상 계획 '백서' 공개

(런던=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 영국 정부가 의회에 제출한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발동안이 1일(현지시간) 의회 첫 관문을 통과할 것으로 전망된다.

하원은 리스본조약 50조에 따라 유럽연합 탈퇴 의사를 통보하는 권한을 총리에게 부여하는 '유럽연합(탈퇴통보)법안' 논의 이틀째인 이날 오후 8시께 표결을 벌인다.

여당인 보수당 의원 거의 전원과 제1야당인 노동당 의원 대다수가 표결에서 찬성표를 던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제러미 코빈 노동당 대표가 소속 의원들에게 당론에 의한 찬성투표 지침을 내렸다. 하지만 약 30명의 의원은 반대표를 던질 것으로 관측된다.

노동당은 일단 법안에 찬성하고 내주 예정된 상임위원회 심의단계에서 법안 수정을 추구한다는 계획이다.

법안은 상임위 심의단계에서 수정 여부가 결정된 뒤 오는 8일께 다시 하원 전체표결을 거친다. 노동당이 브렉시트를 결정한 국민의 결정을 존중하고 브렉시트 발동을 가로막지 않겠다고 약속한 만큼 여기서도 법안이 무난히 통과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현지 언론들은 보도하고 있다.

이후 법안은 오는 20일 상원으로 넘겨진다. 정부는 오는 3월 초까지 법안 승인절차를 끝낸 뒤 오는 3월 말까지 EU에 탈퇴 의사를 공식 통보하고 2년간에 걸친 브렉시트 협상을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메이 총리는 이날 하원에서 열린 '총리와의 질의·응답'에서 브렉시트 협상 정부 계획을 더 구체화한 '백서'를 2일 내놓겠다고 밝혔다.

앞서 메이 총리는 EU 단일시장과 관세동맹에서 이탈하는 '하드 브렉시트'를 선언했다. 대신 단일시장에 대한 최대한의 접근을 위해 포괄적인 자유무역협정(FTA)을추구하겠다고 했다.

jungw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2 01:2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