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무성, 반기문 불출마에 "너무 큰 충격…드릴 말씀이 없다"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류미나 기자 = 바른정당 김무성 의원은 1일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전격적인 대선 불출마 선언에 대해 "너무 큰 충격이라 드릴 말씀이 없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 도중 자리를 뜨며 기자들을 만나 '불출마 기류를 알고 있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말하고, 추가 질문에 고개만 저었다.

김 의원은 새누리당 비박(비박근혜)계 의원들의 동반탈당 후 바른정당 창당을 주도했으며, 이 과정에서 자신 역시 대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또 지금까지 반 전 총장과 두 차례 만나 입당이나 연대를 위한 물밑 접촉에 나서는 등 분주하게 움직였다.

지난달 31일 반 전 총장을 만난 자리에서는 바른정당 입당 후 당내 경선을 치르고 이후 다른 정당이나 정파와 연대 내지 단일화 경선을 실시하는 방안을 제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의원은 '새누리당 추가 탈당 동력이 떨어지지 않겠느냐', '다시 대선에 도전할 의향이 있느냐'는 쏟아지는 기자들의 질문에 "더 이상 얘기를 안하겠다", "이제 그만 하겠다"고 말했다.

심각한 표정의 바른정당 김무성 의원(자료사진)
심각한 표정의 바른정당 김무성 의원(자료사진)

jbry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1 16: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