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국 애틀랜타서 8월 '한국어 교수법 공유' 학술대회

송고시간2017-02-01 11:31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미국 내 1천200여 개의 한글학교가 소속된 재미한국학교협의회(회장 이승민, 이하 NAKS)는 오는 8월 10~12일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한글 교수법을 공유하는 학술대회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NAKS는 최근 집행부회의를 열고 우수 교육 사례를 나누는 한국어·한국문화 교수법 워크숍을 비롯해 백범 김구일지 독후감 대회, 나의 꿈 말하기 대회 등 학술대회의 주요 일정을 확정했다.

이승민 회장은 "이번 대회에는 미주 전역에서 1천여 명의 한글학교 교사들이 모인다"며 "동포 차세대에 한민족 정체성을 심어주기 위한 다양한 학습법과 한글학교 운영 노하우를 공유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미국 전역에 14개 지역협의회를 둔 NAKS는 9천여 명의 한글학교 교사가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미국 정부에 비영리 단체로 등록됐고, 소속학교에서 3만여 명의 학생이 공부하고 있다.

wak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