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사랑의온도탑' 108.1도로 목표 초과…3천878억원 모금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연말 기부 캠페인 현황을 보여주는 서울 광화문광장 '사랑의온도탑'이 목표액을 넘어서며 108.1도를 가리켰다.

모금회는 지난해 11월 21일부터 지난달 31일까지 진행한 연말연시 '희망2017나눔캠페인' 모금액이 목표액의 108.1%인 3천878억원으로 집계됐다고 1일 밝혔다.

이는 목표액의 3천588억원을 290억원 초과한 수치다. 지난해 캠페인 모금액 3천500억원보다는 378억원 늘었다.

목표액 달성 시점도 지난해보다 일렀다. 지난해에는 캠페인 마지막 날인 1월 31일에야 수은주가 100도를 기록했지만, 올해는 캠페인 시작 65일만인 지난달 25일 100도를 넘겼다.

모금액 가운데는 기업기부가 2천640억원(64.1%), 개인 기부가 1천238억원(31.9%)으로, 전년도(기업기부 71.9%, 개인 기부 28.1%)와 견줘 개인 기부 비율이 늘었다.

사랑의온도탑 옆에 설치된 사랑의 우체통에 기부금이 든 봉투나 소액의 지폐·동전을 넣은 액수만 합해도 1천72만4천510원이 됐다.

모금회는 이날 오후 2시 30분 광화문광장 사랑의온도탑 옆에서 허동수 모금회장과 홍보대사 방송인 현영·김보성씨가 참석한 가운데 캠페인 폐막식을 연다.

폐막식 참석자들과 모금회 임직원은 '따뜻한 대한민국 사랑의열매와 함께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카드섹션을 벌이고, 시민에게 감사 의미를 담아 쿠키를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한 해 모금회에 접수된 성금도 목표액 5천400억원보다 342억원 많은 5천743억원으로 집계됐다. 2015년 5천227억원보다 9.8%인 516억원 증가했다.

1억원 이상 고액 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에는 지난해 422명이 새로 가입했다.

모금회는 모인 성금이 저소득층 기초생계 지원과 교육·취업·자활, 의료·건강, 지역사회보호망 구축, 취약환경 개선, 문화적 불평등 해소, 보호·양육·안전 등에 지원된다고 설명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제공=연합뉴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제공=연합뉴스]

comm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1 11: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