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민주당 민평련 "野정당들, 정권교체 위해 야권연대 나서야"


민주당 민평련 "野정당들, 정권교체 위해 야권연대 나서야"

야권연대 주장하는 민주평화국민연대 의원
야권연대 주장하는 민주평화국민연대 의원(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1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민주평화국민연대 소속 의원들이 정권교체와 사회개혁 성공을 위해 야권연대가 이뤄져야 한다고 밝히고 있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권미혁, 신동근, 인재근, 설훈 소병훈, 위성곤 의원.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더불어민주당 내 고(故) 김근태 전 상임고문계 가 주축을 이룬 민주평화국민연대(민평련)는 1일 "야권의 제정당은 확실한 정권교체와 적폐청산·사회개혁 성공을 위해 야권연대에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민평련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발표한 성명에서 "촛불혁명 완성은 정권교체 뿐만 아니라 이명박-박근혜 9년의 적폐청산, 그리고 새로운 대한민국의 건설"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구시대의 적폐를 청산하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건설하기 위해서는 정권교체뿐만 아니라 개혁추진력을 확보하는 것이 필수"라면서 "하지만 현재 국회는 어느 당도 개혁추진력을 담보할 수 있는 원내 과반을 차지하고 있지 못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야권의 각 정당을 향한 연대를 제안하면서 "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와 범야권 대선 경선 후보들에게 우리의 제안을 수용할 것을 요청한다"고 강조했다.

성명에는 권미혁 기동민 김민기 김영진 김한정 김현권 박완주 설훈 소병훈 신동근 심재권 오영훈 우원식 위성곤 유승희 유은혜 윤후덕 이인영 인재근 홍의락 홍익표(가나다순) 등 민주당 내 민평련 소속 의원 21명이 이름을 올렸다.

ljungber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1 11: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