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점포 679곳 불탄 서문시장 4지구 6일부터 철거…7월 완료

송고시간2017-02-01 09:54

폐허된 서문시장 4지구
폐허된 서문시장 4지구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대구 중구가 작년 11월 30일 큰불로 점포 679곳이 탄 서문시장 4지구 상가를 화재 발생 2개월여 만에 철거한다.

중구는 A 건설사를 4지구 철거업체로 선정했다. A 건설사는 오는 6일부터 7월 5일까지 150일 동안 불탄 건물을 철거한다.

중구는 국민안전처에서 받은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35억원으로 건물 철거, 폐기물처리 등에 드는 26억원을 충당할 예정이다.

또 4지구 1층 금은방에 불에 타다 만 귀금속 등이 있을 것으로 보여 수거에도 나선다.

중구 관계자는 "철거 기간을 최대한 넉넉하게 잡았다"며 "주·야간 교대로 철거하고 사고가 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su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