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기도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 지원사업 확대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도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 서비스 제공 기간을 다양화하는 등 건강관리사 지원사업을 확대한다고 1일 밝혔다.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 지원사업은 전문교육을 받은 건강관리사가 출산 가정을 방문해 산모의 영양관리와 위생관리, 모유 수유 지도, 신생아 돌보기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경기도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 지원사업 확대 - 1

도는 자녀 수에 관계없이 10일로 정했던 서비스 기간을 첫째아 10일, 둘째아 15일, 셋째아 이상 20일로 늘리기로 했다.

또 이용자의 선택에 따라 5일 단축 또는 5일 연장 이용이 가능하도록 했다. 셋째 이상을 낳거나 중증장애 산모의 경우 최대 25일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건강관리사 교육기관도 10개에서 18개로, 서비스 제공기관은 126개에서 171개로 확대 운영한다.

지원 대상은 기준중위소득 80% 이하의 가정으로 지난해 1만9천782가구가 서비스를 받았다.

기준중위소득 80% 이하∼60% 초과 가정에서 10일간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36만5천원만 내면 된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1 09: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