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철수, '불출마 선언' 박원순에 위로전화…"조만간 만나자"

송고시간2017-01-30 18:11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가 최근 대통령 선거 불출마를 선언한 박원순 서울시장에게 전화를 걸어 위로와 격려의 뜻을 전한 것으로 30일 뒤늦게 알려졌다.

안 전 대표 대선캠프의 비서실장인 송기석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지난 28일 안 전 대표가 박 시장에게 설 덕담과 함께 조만간 자리를 함께하자는 뜻을 전했다"고 말했다.

송 의원은 "안 전 대표와 박 시장은 과거 가까웠던 관계 아니겠느냐"며 "서로 도울 수 있는 부분이 있다면 함께 할 수 있게 만나자는 이야기를 나눴다"고 설명했다.

박 시장의 국민의당 합류 가능성과 관련해선 "오겠다는 의미는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지만, "실질적으로 박 시장의 마음을 위로한 경우는 (안 전 대표가) 처음 아니겠느냐. 설 이후로 안 전 대표의 정치력이 한층 높아졌다"고 평가했다.

안 전 대표와 박 시장은 2011년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안 전 대표가 박 시장에게 후보직을 양보한 데다 2012년 대선과정에서 우호적인 관계를 형성했으나, 이후 다소 거리를 두어왔다.

박 시장은 지난해 9월 27일 관훈클럽 토론회에서 서울시장 후보직을 자신에게 양보했던 안 전 대표가 대선을 도와달라고 요청할 경우 어떻게 하겠느냐는 질문에 "공사 구분은 필요하다"고 선을 긋기도 했다.

그러나 두 사람은 지난해 11월 '최순실 게이트'를 계기로 '비상시국 수습을 위한 정치지도자회의'에서 자리를 함께하는가 하면, 연이어 단독 회동, 국정수습을 위해 머리를 맞대기도 했다.

안철수, '불출마 선언' 박원순에 위로전화…"조만간 만나자" - 1

cla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